close

닫기

경주시, 설 명절 쓰레기처리 대책 추진

설 연휴, 생활쓰레기 처리 상황실 및 기동 청소반 운영

최병화 기자

입력 2015-02-15 19:51:01

  • 추가
  • 삭제
  • 프린트
추천
0



경주시는 설 명절 맞아 고향을 찾는 귀성객과 시민․관광객들에게 쾌적한 환경과 깨끗한 경주고도문화를 즐길 수 있도록 ‘설맞이 생활쓰레기 관리대책’을 수립 시행한다.
특히, 지난 13일 오후 2시부터는 KTX신경주역, 경주역, 시외버스터미널, 성동․중앙시장 등 귀성객과 관광객이 많이 찾는 다중이용시설 및 주변지역에 공무원과 자생단체, 유관기관, 시민 등 1,000여명이 참여하여 대대적인 환경정비를 실시한다.
또한 설 연휴기간 중 신속한 쓰레기 수거체계를 구축하고, 쓰레기 무단투기 단속 및 근절 홍보 등을 위해 오는 18일부터 5일간 ‘쓰레기 처리 상황실’ 및 ‘기동 청소반’(5개반 25명)을 운영하여 생활에 불편이 없도록 한다.
아울러 연휴기간 생활쓰레기는 19일 설날을 제외하고 정상적으로 수거한다.
특히 ‘명절 쓰레기 줄이기 및 불법투기 근절 홍보’ 등을 위해 시가지 30개소에 현수막을 게첨하고 인터넷 및 SNS 등을 통해서도 대대적인 홍보를 할 계획이다.
권현식 자원순환과장은 “관광객 2,000만 시대를 열어가는 쾌적하고 깨끗한 경주를 만들기 위해 시가지 등에 환경정비를 지속적으로 확산 추진한다며, 설 명절을 맞이하여 중점 추진하고 있는 ‘내 집 앞 내가 쓸기 운동’에 시민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당부했다.

주요뉴스

    Select * from (select distinct(n_idx) from TBL_news_cate) b left outer join TBL_news a on a.idx = b.n_idx where a.display_YN = 'Y' order by a.idx desc limit 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