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닫기

이웃이 이웃을 돌보는 아름다운 세상

주민 주도의 지역문제 해결을 통한 복지사각지대 해소

관리자 기자

입력 2015-02-15 20:10:21

  • 추가
  • 삭제
  • 프린트
추천
0

 

 

구미시(시장 남유진) 희망복지지원단은 지난 13일 오후2시 시청 3층 상황실에서 마을보듬이 민간대표자 및 읍면동 주민복지지원계장 등 54명이 참석한 가운데 마을보듬이 운영활성화를 위한 관계자 회의를 개최했다.
복지 지출의 빠른 증가에도 불구하고 송파 세모녀 사망사건 같은 복지사각지대 문제가 지속적으로 발생함에 따라 구미시에서는 주민 주도의 지역문제 해결을 통한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꾀하고자‘마을보듬이’를 구성, 취약계층 보호업무에 주력한다.
마을보듬이는 읍면동별로 자체 구성된 복지 인적안전망으로 지역실정에 밝고 봉사정신이 투철한 기관․단체(장) 및 통리장, 일반시민 등 읍면동별 10명에서 30명으로 구성, 현재 466명이 활동한다.
특히, 이들은 생활주변의 취약계층 발굴, 지원은 물론 활용가능한 인적·물적 민간 복지자원을 적극 발굴하여 지역내 복지문제를 지역사회가 함께 해결하는데 주도적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회의에 참석한 최종원 부시장은“이웃이 이웃을 살피고 돌보는 아름다운 세상을 만들기 위해 민관이 힘을 합쳐 주변의 어려운 이웃들을 적극적인 발굴 및 지원하여 구미시민 모두가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아울러 구미시에서는 오는 2월말까지 복지급여 신청 부적합자 및 보장제외자 2,000여 가구에 대하여 취약계층 일제 조사를 시행하여 생활이 어려운 가구에는 행정적 지원이나 민간자원 연계 지원을, 복합적 문제를 가진 위기가구는 통합사례관리 대상자로 별도 관리하는 등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행정력을 집중한다.

이시각 BEST

  •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