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닫기

허대만 포항시장 후보, 포항 먹고 사는 문제, 최우선으로 해결하겠다

관리자 기자

입력 2018-05-31 17:21:30

  • 추가
  • 삭제
  • 프린트
추천
0

 

 

대만 포항시장 후보는 지난 달 31일 공식선거운동 첫 날을 맞아 형산로터리 대시민인사를 시작으로 죽도시장 합동출정식 참석 등 본격적인 선거행보에 돌입했다. 허 후보는 “오랫동안 함께 일해 온 사람들이 대통령, 총리, 장관이 되어 대한민국을 이끌고 있는 만큼 포항의 먹고 사는 문제 해결을 위해서 이번에는 저를 도구로 활용해 달라”고 말하며 “변화를 바라는 시민들의 요구를 무겁게 받들어 경제적,사회적,정치적으로 총체적 위기에 놓인 포항을 반드시 기회의 포항으로 바꾸겠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이어 허 후보는 “남북평화시대는 대한민국, 특히 포항에 새로운 기회를 줄 수 있다”고 강조하며 “당선되면 포항이 다가오는 통일경제시대에 타 도시와의 경쟁에서 앞장설 수 있도록 문재인 대통령과 함께 북한을 방문해 포항을 신북방경제 거점도시로 만들겠다”고 힘주어 말했다.
또한 “30년 동안 포항의 오랜 묵은 숙제들 해결하라고 한 정당에 맡겨놓았지만 제대로 해결된 것이 하나도 없다”고 지적하며 “영일만대교, 블루밸리산업단지, 경제자유구역 등 10년 이상 제자리 걸음을 걷고 있는 국책 사업들을 집권여당의 힘으로 임기 내 반드시 추진하겠다”고 집권여당 포항시장의 필요성을 강조했다. 
 

이시각 BEST

  •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