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닫기

이강덕 시장, 개학 앞두고 꼼꼼한 대책 마련

학년별 등·하교 및 급식시간 조정 등 교육지원청과 안전한 교육환경 대책 강구

박광주 기자

입력 2020-05-06 17:27:02

  • 추가
  • 삭제
  • 프린트
추천
0
▲  이강덕 포항시장이 6일, 오는 13일부터 고등학교 3학년부터 단계적으로 개학을 실시하기로 결정한 교육부의 발표에 따라 포항교육지원청과 함께 일선 학교현장의 운영상황을 비롯해 개학에 따른 방역대책과 준비상황 등을 점검하고 있다.

학년별 등·하교 및 급식시간 조정 등 교육지원청과 안전한 교육환경 대책 강구

 

이강덕 포항시장은 6일, 오는 13일부터 고등학교 3학년부터 단계적으로 개학을 실시하기로 결정한 교육부의 발표에 따라 포항교육지원청과 함께 일선 학교현장의 운영상황을 비롯하여 개학에 따른 방역대책과 준비상황 등을 점검하고 대책회의를 논의했다.

이강덕 시장은 이날 남홍식 포항교육지원청 교육장과 오염만 포항시학교운영협의회장을 비롯한 관계자 30여 명과 함께 포항중학교를 찾아 학교현장의 방역물품 비치와 감염병 예방조치 등 준비상황에 대한 설명을 듣고, 교실과 급식소 등 제반환경을 점검한 후 개학과 관련한 예방대책을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간담회에서는 그동안 개학 연기에 따른 학교 운영 상황과 개학에 대비한 교육지원청의 방역대책 등에 대한 설명에 이어, 환자 발생 시 교육부 매뉴얼에 따른 대응조치 등 모의 도상훈련에 대한 소개 등 예방대책에 대한 포항시와 교육지원청간의 심도 깊은 논의가 이어졌다.

남홍식 교육장은 “13일부터 단계적으로 이뤄질 개학에 맞춰 학생들이 안전하게 등교할 수 있도록 방역물품의 비치와 시설 곳곳에 대한 방역소독을 이미 마쳤다.”라면서 “의심환자나 확진자가 나왔을 때 대처할 매뉴얼을 통한 모의훈련을 실시하는 등 준비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에 이강덕 시장은 “생활 속 거리두기의 주체는 바로 ‘우리’인 만큼, 우리 모두가 스스로 방역의 주체가 되어야 한다.”라고 강조하고 “개학 이후 학생들이 안심하고 등교하고, 학부모님들께서도 걱정 없이 학교에 보낼 수 있는 안전하고 편안한 학교환경에서 공부할 수 있도록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라고 말했다.

관련해서 포항시는 체육관 등 부대시설을 포함한 학교에 대한 집중 방역과 저소득층 학생에 대한 마스크 공급, 학생 및 교직원 중 감염확진자 발생 시에 정보 공유를 비롯하여 주민들의 학교시설물 사용 및 방문자제 요청, PC방과 노래연습장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학생들의 출입제한을 위한 지도협력체계를 구축하기로 했다.

한편 포항시는 앞서 지난 4월에 학생들의 등교에 대비하여 관내 모든 학생과 교직원에게 필터 교체형 면 마스크와 손 소독제 11만 2,000세트를 배부한 바 있다. 

              

이시각 BEST

  •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