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닫기

포항시, 코로나 19 지역유입 차단 총력

최고 수준의 방역 확대… 확진자 발생 도시 방문 자제 등 선제적 대응 나서

관리자 기자

입력 2020-02-19 18:34:58

  • 추가
  • 삭제
  • 프린트
추천
0
포항시가 지난 18일 대구에서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한 데 이어, 19일 대구·경북지역에서 추가 확진자가 발생함에 따라 시민의 안전과 건강을 위하여 선제적인 방역·예방활동을 강화키로 했다.
이강덕 포항시장은 19일 긴급 기자간담회를 갖고 인근 대구지역에서 10명, 영천지역에서 3명의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하는 등 ‘코로나19’가 확산 기미를 보임에 따라 동원 가능한 모든 자원을 활용하여 지역유입을 차단하는 데 최선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포항시는 우선 현재 보건소 자체 방역단과 읍·면·동별로 실시하고 있는 새마을방역단의 방역활동과 함께 구제역 방역차량과 민간소독대행업체를 동원소독을 실시하고 잇다고 설명했다.
또 지역으로 유입되는 모든 차량에 대한 소독을 강화하고 다중집합장소에 손 소독제 비치와 함께 열화상감지카메라를 설치하여 체온을 측정하는 등 최고 수준의 방역활동을 지속적으로 펼쳐나가기로 했다.
시는 포항시 홈페이지와 SNS 등을 통하여 확진자의 이동경로 등을 실시간 고지하는 한편, 확진발생지역에 대한 공무원의 출장금지, 어르신들의 경로당 방문 등 외출 자체를 비롯하여 확진자 발생지역에 대한 시민들의 방문 자제를 적극 당부하고 나섰다.
  포항시는 이와 함께 관내 입원 중이거나 진료 중인 폐렴환자에 대한 전수조사를 실시하고, 오염지역을 방문했거나 확진자와 접촉한 경우는 가까운 보건소나 선별진료소로 즉각 연락해줄 것을 당부하는 등 시민들의 불안심리를 안정시키는 데도 주력하기로 했다.
  이강덕 시장은 “무엇보다 시민의 안전과 건강이 최우선인 만큼 모든 방법을 동원하여 코로나19의 확산을 차단할 방침”이라면서 “시민 여러분께서도 개인건강수칙에 따른 일상생활과 함께 철저한 예방·방역활동에 적극 동참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시각 BEST

  •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