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닫기

현장 필요한 실용적 연구로 경북농업 경쟁력 높인다

관리자 기자

입력 2019-08-22 17:39:05

  • 추가
  • 삭제
  • 프린트
추천
0

경북도농업기술원은 21일부터 22일까지 이틀간 도농업기술원과 지역 특화작목연구소에서 ‘2019년도 연구과제 중간평가회’를 가졌다.
이번 평가회는 과수, 채소, 작물보호 등 9개 분야의 전문가가 함께 모여 상반기 연구 진행상황을 점검하고 추진 사업의 개선점을 발굴하여 올해 연구사업 성과를 극대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평가의 객관성과 전문성을 높이기 위하여 전공분야 대학 교수와 연구․지도공무원, 독농가 등 현장 전문가들이 평가위원으로 참여했다.
도농업기술원과 각 지역 연구소에서 올해 실시하고 있는 99개 연구과제에 대해 연구진행 상황 발표와 함께 현장 평가가 진행됐다.
지역특화연구소 현장평가는 첫날 영양고추연구소의 신품종 육종 연구과제 평가를 시작으로 둘째날 안동 생물자원연구소와 의성 유기농업연구소에서 소득 작목 개발과 친환경농업 기술개발 연구과제에 대한 평가를 실시하고 풍기인삼연구소와 봉화약용작물연구소에서 인삼, 당귀, 오미자 등 특용작물 재배 연구, 상주감연구소와 구미화훼연구소의 신품종 육성 및 가공 연구과제에 대한 현장 평가가 이어졌다.
이번 중간평가를 통해 나타난 문제점을 개선 보완하고 참석자들이 제안한 내용은 향후 연구사업 추진에 적극 반영하기로 했다. 

이시각 BEST

  •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