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닫기

예천이 낳은 우국충정 약포정탁 선생, 혼을 찾아서

관리자 기자

입력 2018-11-07 17:24:18

  • 추가
  • 삭제
  • 프린트
추천
0

약포정탁선생기념사업회(회장 김규탁)에서는 예천이 낳은 우국충정의 약포 정탁 선생 혼(魂)을 찾아 나섰다.
약포 정탁선생은 1526년 10월 8일(양 11.12)에 용문면 금당실에서 출생했다. 어려운 환경에서 절차탁마(切磋琢磨)하여 벼슬길에 나아가 42여년을 멸사봉공(滅私奉公)한 청백리이자 누란지위(累卵之危)에서 충무공 이순신을 구원해 명랑대첩에서 왜적을 대패시켜 임란을 승리로 이끌게한 명재상이다.
약포정탁선생기념사업회는 지난 8월 26일 예천의 충효사상 정립방안을 모색하던중 충효문화선양사업의 일환으로 약포기념사업회를 발족시켜 약포 정탁 선생의 충효문화를 지역의 정체성으로 확립해 나가고자 한다.
또한, 오는 12일 예천군청 대강당에서 ‘정간공 약포 정탁선생 탄신 491주년 기념식’을 개최하는 한편, 안동대학교 이종호교수의 “약포 정탁선생의 삶과 인간상”이라는 강연을 통해 修․齊․治․平 사상과 강의(剛毅)한 절의 정신을 계승발전 시켜나갈 계획이다.

이시각 BEST

  •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