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닫기

경북관광공사, 2018 한국문화관광대전 참가

최병화 선임 기자

입력 2018-10-10 18:03:11

  • 추가
  • 삭제
  • 프린트
추천
0

경북도관광공사와 경북도는 지난 7일과 8일 양일간 태국 방콕 센트럴월드에서 열린 2018 한국문화관광대전(Korea Culture & Tourism Festival 2018)에 참가했다.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에서 주최한 이번 한국문화관광대전은 한-태 교류 60주년 기념을 맞이해, 한태 인기가수 공연, K-POP 커버댄스, 패션쇼와 뷰티쇼, 한복플래시몹 등 한국문화 확산과 한국관광 홍보를 위한 다채로운 행사들로 이뤄졌다.
공사는 한국관광홍보관에서 ‘경북의 가을과 겨울’ 계절별 대표 관광지를 소개하고, 불교문화가 일상에도 깊숙이 자리한 태국시장 특성에 맞춰 경북의 대표사찰 불국사와 올해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된 ‘안동 봉정사’, ‘영주 부석사’등 경북의 아름다운 사찰을 집중적으로 홍보했다.
경북도와 공사는 지난 5일 한국문화관광대전에 앞서, 한국관광공사 방콕지사에서 주최한 여행업자 설명회에도 참가해 현지 여행업계 및 참가기관 60명 대상 경북도 관광을 홍보했으며, Journey Land 등 현지 여행업계와 향후, 태국 기업 인센티브단 유치를 위해 상호 협력할 것을 협의했다.
경북도관광공사 이재춘 사장대행은 “방한 태국 관광객은 2017년 기준 49만 8천여명으로, 중국, 일본, 대만, 미국, 홍콩에 이은 동남아 최대의 방한관광시장이다”며 “한류 콘텐츠를 비롯해 사찰 등 태국인들이 좋아하는 경북만의 관광콘텐츠를 발굴, 태국시장 맞춤형 마케팅을 전개해 앞으로 더 많은 태국관광객들이 경북으로 올 수 있도록 지속적인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이시각 BEST

  •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