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닫기

안동민속박물관, ‘이보다 더 즐거울 수 있을까요’

관리자 기자

입력 2015-04-06 18:08:33

  • 추가
  • 삭제
  • 프린트
추천
0

 

안동민속박물관(관장 송승규)은 2015년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박물관 연계프로그램‘도란도란, 나의 박물관 이야기’의 운영기관에 선정돼‘맛있는 안동, 즐거운 박물관’이라는 주제로 이 달부터 12월까지 매주 토요일 관내 초등학교 4~6학년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꿈다락 토요문화학교는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한국문화예술교육진흥원과 한국박물관협회가 주관하는 학교 밖 토요일 문화예술 교육 프로그램이다.
안동민속박물관에서 운영하는‘맛있는 안동, 즐거운 박물관’은 박물관 소장품과 스토리텔링 기법을 적용해 아이들이 옛 우리 조상들의 생활문화를 쉽게 접근하고 이해할 수 있도록 기수별 4주간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안동의 다양한 전통 생활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맛있는 안동, 즐거운 박물관’의 1주차에는 안동민속박물관을 견학해 옛 조상들의 일생의례를 공부하고 활동지를 통해 풀어보고 안동문화를 이해하는 시간을 갖는다.
2주차에는 음식디미방, 수운잡방 등 안동의 전통 조리서에 나오는 일생의례 음식과 현대의 일생의례 음식을 직접 만들어보고 체험한다. 3주차에는 안동의 대표적인 민속놀이인 하회별신굿탈놀이를 체험해보고 탈에 담긴 의미를 공부한다. 4주차에는 옛 조상들의 생활문화인 대장간 체험과 인성함양과 정신문화 수양법인 국궁 체험, 선유놀이를 통한 안동의 역사를 탐방하는 프로그램으로 구성돼 있다.
교육은 총 7기수를 모집하며, 한 기수당 20명씩 4주간의 장기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안동민속박물관의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접수는 수시로 모집하고 정원시까지이다. 신청은 전화 및 팩스(054-840-3759)로 할 수 있다.
자세한 사항은 안동민속박물관 홈페이지(www.adfm.or.kr)를 참조하면 된다. 참가비는 무료이며, 참가자 모두에게 강의 교재 및 체험 재료가 제공된다.
한편, 안동민속박물관은 경북지역 박물관 가운데에서는 유일하게 2015 꿈다락 토요문화학교에 선정됐다. 

 

주요뉴스

    Select * from (select distinct(n_idx) from TBL_news_cate) b left outer join TBL_news a on a.idx = b.n_idx where a.display_YN = 'Y' order by a.idx desc limit 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