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닫기
민주당 허대만위원장 포스코 감싼다고 환경문제 해결 될까
제철소 고로 조업정지 처분 과도한 행정처분포스코 사과하고 지역 상생 공존방안 찾아야더불어민주당 허대만 경북도당 위원장이 포항제철소 고로조업 정지처분은 과도한 행정처분으로 반대의사를 분명히했다.허위원장은  포스코가 50년 동안 상황을 방치해온 책임에 대해 시민들에게 사과하과라고 질타했다.또 적극적인 설비개선과 과감한 환경 분야 투자로 브리더로 인..
포항시의회 강 모 위원장 국장님 이하, 시장님. 직원 여러분 전상서 앞으로 이런 일 없도록 주문합니다
▲  지난 12일 포항시의회 경제산업위원회 행정사무감사 모습 강 모 위원장, 시청 직급 뒤 바꿔이 모 시의원, 간부공무원 하대 여전 포항시의회(의장 서재원)가 13일 지난11일부터 오는 18일까지 열리는 행정사무 감사에 대해  연일 자정까지 질의응답이 오가고 있다며 자평을 냈다.포항시의회 시의원들이 열심히 하고 있..
포항시의회 ‘시민들이 뭐 원하는데… 파행으로 치닫나’
▲  6일 포항시의회 제251회 임시회 3차 본의장에 더불어 민주·무소숙 의원 13명이 등원거부 사태로 자유한국당 소속 시의원들만 자리를 지키고 있다.더불어 민주․무소속 의원 13명 등원 거부운영위원장 선출, 업무보고 모두 무산 포항시의회 더불어 민주당.무소속 소속 시의원 13명이 자유 한국당이 대화를 거부한다며 등원을 거부했다.이 ..
제8대 포항시의회 자유한국당 상임위원장 4석 싹쓸이 이나겸 시의원 ‘너, 우리 상임위 오지마’ 불만 내색
▲  5일 제8대 포항시의회는 제251회 2차 임시회를 열고 시의회 각 상임위원장에 자치행정위 방진길. 경제산위 강필순. 복지환경위 이나겸. 건설도시위 백강훈 시의원을 각각 선출했다. 이날 오후3시30분 무소속.더불어민주당 소속 시의원들과 자유한국당 소속 시의원 19명만도 본회의장을 빠져나가 본회의장이 텅텅 비어있다. 자치행정위 방진길, 경제..

이시각 BEST

  • 뉴스